학교급식네트워크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초롱초롱 우리 아이 두뇌, 밥상이 키워요 / 한겨레
급식네트워크  (Homepage) 2009-06-09 14:43:52, 조회 : 2,757, 추천 : 0
- 내려받기 #1 : 두뇌건강사진.jpg (159.0 KB), Download : 116





초롱초롱 우리 아이 두뇌, 밥상이 키워요
[건강2.0]
화학첨가물, 기억·집중력의 ‘적’
항산화식품 많이 먹으면 뇌 보호
한겨레 양선아 기자
» 뇌에 신선한 산소를 공급하는 재료들로 아이들이 좋아하는 밥상을 차려보자. 사진 왼쪽부터 호두강정, 브로콜리전, 시금치계란말이.
중학교에 다니는 희정(14)이는 아침엔 밥맛이 없어 주로 국에 밥을 말아 먹고 학교에 간다. 점심은 학교 급식으로 먹는데 채소나 나물은 손도 대지 않는다. 군것질로 과자는 꼭 사먹는다. 저녁은 햄버거나 분식점에서 대충 때우고 학원에서 밤 10시까지 공부하고 집에 돌아온다.

영양학자와 의사, 푸드테라피스트들은 음식과 잠은 아이의 두뇌 건강을 결정짓는 중요한 요소라고 말한다. 희정이와 같은 식생활은 두뇌 건강에 좋지 않다는 게 전문가들의 지적이다.

■ 패스트푸드는 ‘노’ 패스트푸드는 아이의 두뇌 발달에도 좋지 않은 영향을 끼친다고 전문가들은 말한다. 푸드테라피스트 김연수씨는 “책을 끝까지 읽어내지 못하거나 어떤 한 가지 일에 몰두하지 못하는 아이들의 식단을 보면, 자연식보다는 정크푸드를 좋아한다”고 말한다. 미국의 임상 영양학자인 캐럴 사이먼타치는 그의 저서 <사람을 미치게 하는 음식들>에서, 글루탐산나트륨(MSG)을 많이 먹은 아이들은 자폐증, 정신분열증, 발작, 뇌성마비 증상에 노출되기 쉽다고 경고한다. 글루탐산나트륨은 음식 맛을 돋우기 위해 첨가하는 화학물질로 햄, 소시지, 과자, 라면, 냉동만두, 레토르트 카레 등 아이들이 좋아하는 음식에 많이 들어 있다.

햄버거 같은 패스트푸드가 두뇌에 좋지 않은 이유는 바로 글루탐산나트륨 때문이다. 과도한 글루탐산나트륨 섭취는 우리 뇌의 신경세포를 이루고 있는 수상돌기를 야위게 만들어 신경세포 간의 원활한 흐름을 방해한다. 또 신경전달물질인 아세틸콜린과 노르에피네프린의 수치를 낮춰 기억력과 집중력을 저하시킨다는 연구 결과도 있다.

■ 생선·견과류·채소 ‘예스’ 두뇌 활동에 좋은 음식은 뭘까? 불포화지방산인 오메가3가 포함된 식품, 뇌세포에서 발생하는 유해산소를 없애주는 항산화 식품 등이 있다.

뇌의 60%는 지방으로 구성돼 있다. 그중 많은 부분이 도코사헥사엔산(DHA)이다. 오메가3는 우리 몸속에서 디에이치에이와 에이코사펜타엔산(EPA)으로 전환되는데, 디에이치에이가 포함된 음식은 뇌 발달에 도움을 준다. 이명숙 성신여대 식품영양학과 교수는 “미국 국립보건원의 노먼 세일럼 박사 연구에서 임신한 쥐에 DHA를 제한했더니 태어난 쥐의 뇌 DHA가 정상 쥐보다 엄청 적었고, DHA가 적은 쥐는 행동 발달이 느리고 기억력이 감퇴했다”며 “인체를 대상으로 한 연구는 아니지만, 그만큼 DHA가 뇌 발달에 중요한 요소임을 알 수 있다”고 설명했다. 오메가3 지방산은 고등어나 참치 같은 등푸른 생선이나 들깨, 참깨, 해바라기씨, 호두 같은 견과류에 많다.

나흥식 고려대 의대 교수(생리학)는 항산화 기능이 있는 음식들이 뇌 기능에 도움을 준다고 조언한다. 나 교수는 “체내대사 과정에서 유해산소가 생기는데 이 산소가 뇌세포를 공격해 뇌 건강을 손상시킨다”며 “유해산소를 없애주는 항산화 기능이 있는 식품들을 자주 섭취하면 뇌의 노화를 예방할 수 있다”고 말했다. 항산화 물질로는 비타민A, C, E와 베타카로틴, 셀레늄이 있는데, 신선한 채소와 과일, 견과류 등에 많다.


■ 충분한 수면이 ‘보약’ 적절한 수면은 기억력을 높인다. 멜라토닌이라는 호르몬 때문이다. 멜라토닌은 뇌 속의 송과체 부위에서 분비되는 호르몬이다. 나흥식 교수는 “아이가 잠자는 동안 멜라토닌은 아이 몸속 구석구석을 다니며 유해산소를 없애주고 면역력을 강화시킨다”며 “밤늦도록 아이를 공부시키는 것은 아이의 두뇌 건강에 좋지 않다”고 설명했다. 멜라토닌이 분비되기 시작하는 시간은 보통 밤 9시부터 11시 사이고, 새벽 2시께 최고조에 이른다. 따라서 아이들은 적어도 밤 12시 전에 잠자리에 들도록 하는 게 두뇌 건강에 좋다.

양선아 기자 anmadang@hani.co.kr, 사진 코코넛 제공




  추천하기   목록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17  학교텃밭은 감수성 키우는 최고 공간/농민신문    급식네트워크 2011/04/13 0 2903
16  “학교급식 채소는 우리 손으로 기릅니다”/경향신문    급식네트워크 2011/04/22 0 2879
15  이우중학교- 학부모 친환경 급식에 대 만족    급식네트워크 2009/04/01 0 3790
14  잡아라~밥상안전! 단백질 부족증과 단백질 과잉증    급식네트워크 2009/07/30 0 8243
13  KBS 1TV ‘밥상재건 프로젝트’… “병을 부르는 음식 병을 치료하는 음식이 있다”    급식네트워크 2009/04/09 0 3192
12  식품첨가물의 유해성 관련 영상    급식네트워크 2009/04/17 0 3120
11  中 고춧가루 국산 둔갑 무더기 적발    급식네트워크 2009/04/22 0 2748
10  부천 상원초 , 저염식, 친환경 식재료사용 학부모 신뢰 얻어    급식네트워크 2009/04/22 0 3245
9  잡아라! 밥상안전! -유전자 조작식품 (1)    급식네트워크 2009/05/07 0 3839
8  잡아라~밥상안전!-유전자조작식품 (2)    급식네트워크 2009/06/01 0 3462
 초롱초롱 우리 아이 두뇌, 밥상이 키워요 / 한겨레    급식네트워크 2009/06/09 0 2757
6  급식시간마다 초록잔치 벌여요/충북일보    급식네트워크 2009/06/29 0 2737
5  잡아라~밥상안전!유전자조작식품 (3)    급식네트워크 2009/06/30 0 3111
4  학교급식에서 많이 소비하는 식품별 식품첨가물 사용 실태 (이어서)    급식네트워크 2009/04/01 0 5224
3  잡아라~밥상 안전! 학교급식에서 자주 사용되는 식품첨가물과 그 유해성  [1]  급식네트워크 2009/04/01 0 4579
2  올바른 식습관 ‘밥상머리 교육’ (11)학부모·학교 함께 친환경급식 실천 광덕초 / 농민신문    급식네트워크 2011/11/23 0 17191
1  [교육시론]임덕연"모든 학교에 ‘텃밭·텃논’ 만들자"    급식네트워크 2013/01/30 0 22323

    목록보기   이전페이지   [이전 10개] [1].. 11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zero